탑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교육 문화관광 산업경제 사건사고 의료건강 스포츠 농업정책 아름다운 이야기 사회단체 6.13지방선거
Update 2.7(화) 17:37    자유게시판   알림란    구인구직   기사제보

"장애인의 든든한 버팀목"…고창장애인복지관 개관 5주년 행사
고창뉴스 2022. 11.15(화) 16:09확대축소
고창군장애인복지관(관장 정종만) 개관 5주년 기념행사가 15일 복지관 강당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심덕섭 군수, 이경신 부의장, 조민규 의원, 박현규 장애인 후원회장, 정종구 한두레 장애인 자립생활협회장, 최혜성 장애인 직업적응훈련시설원장, 김송철 고창 청년회의소 회장 등 지역 내 유관기관, 이용인 및 가족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기념식에는 프로그램 활성화에 이바지한 김용철, 권혜영 이용인, 자원봉사 박현규 사진반 강사, 개인 후원인 조정희 잇쏘프레시 대표, 단체후원인 농업회사법인 청맥주식회사 대표에게 감사패가 전달됐다.

이날 행사는 복지관 개관 5주년을 기념하고 축하하기 위해 ‘우리들의 관심, 함께한 5년’ 슬로건을 걸고 진행됐다. 1부 기념식에 이어 2부에 고창군 음악협회와 복지관 난타, 사물놀이, 기타 교실 등 화합 한마당 행사와 함께 프로그램별 이용인들의 공예, 사진 작품도 전시됐다.

심덕섭 군수는 "군민 모두가 행복한 활력 넘치는 고창을 위해 애써주신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지역장애인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장애인 권익옹호 활동을 해주시고 계시는 모든 분들을 위해 모두가 존중받는 '행복한 동행'이 될 수 있도록 장애인복지를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장애인들의 삶의 질과 복지향상을 위해 장애인체육관과 평생교육복합센터도 건립하겠다"고 밝혔다.

이경신 부의장은 "장애는 불편하지만 넘지 못할 벽은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고창군의회는 장애인을 위해서는 어떠한 일이라도 직접 챙기고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종만 관장은 "처음 시작할 때만 해도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이용인들과 직원 여러분들의 노력으로 뜻깊은 5주년을 맞이했다"며 "고창 지역 내 유일한 장애인복지관으로서 장애인복지 서비스 제공의 거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직원들과 함께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고창군이 추진하는 '2023년 세계유산도시 고창방문의 해' 홍보 캠페인도 함께 진행됐다.

고창뉴스 [email protected]

2023년 2월 8일(수요일)
1일부터 문화누리카드 발급·이…
윤준병 의원 ‘국가기상 기본계…
고창군장학재단, 서울·전주장학…
"고창방문의 해 1년내내 축제…
'고창방문의 해' 맞아 선운…
화제의 인물
고창 애향대상 이현곤, 애향특별상…
고창군 애향운동본부가 ‘2022년도 애향대상 및 애향특별상’ 심사위원회를 열고 …
새의자
정우진 고창새마을금고 이사장 "투…
고창 MG새마을금고 신임 이사장에 정우진 부이사장(55)이 취임했다. 금…
우리고장 관광지
"얼쑤 우리가락 한수 배워볼까"……
성인남녀라면 누구나 신명나게 전통악기 하나 정도는 능숙하게 연주해보는 것…
갯벌내음과 어울어진 최고의 ‘여름…
고창군 심원면 하전마을에 가면 진정한 여름을 맛볼 수 있다. 갯내음 진동…
맛자랑 멋자랑
고창군 '고창 밥상' 브랜드 발표…
고창군은 16일 오후 군청 5층 대회의실에서 지역의 우수농특산물을 활용한 ‘고창…
"여름 보양식, 고창풍천장어"…해…
해양수산부가 이달의 수산물로 장어와 전복을 선정하자 '풍천장어'의 고장인 고창군…
Copyright ⓒ . 제호 : 고창뉴스. 관리자에게 [email protected] for more information
발행인 및 편집인 : 유경미 등록번호 : 전북아 00030 등록일자 : 2008년 2월 26일청소년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미
주소 : 전북 고창군 고창읍 산정길 119 제보 및 각종문의 : [email protected] Tel 063)564-8946(代) FAX : 063-563-8947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무단사용시 민형사상 법적 책임이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