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교육 문화관광 산업경제 사건사고 의료건강 스포츠 농업정책 아름다운 이야기 사회단체 6.13지방선거
Update 6.24(목) 11:25    자유게시판   알림란    구인구직   기사제보

고창 봉덕리 출토 보물 '금동신발'…군청서 7월까지 복제품 전시회
고창뉴스 2021. 06.09(수) 11:56확대축소
고창군이 봉덕리 1호분 출토 금동신발이 보물로 지정된 것을 기념해 7월말까지 고창군청 1층에서 금동신발 복제품을 활용한 소규모 테마전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봉덕리 고분군은 고창군 아산면에 위치한 흙무지무덤(墳丘墓)으로 이 중 2009년에 발굴조사 된 봉덕리 1호분에서 돌방무덤 5기 등 다수의 매장시설이 확인됐다.

특히 봉덕리 1호분의 4호 돌방무덤은 도굴되지 않았고, 내부에서 이번에 보물로 지정된 금동신발을 포함한 ‘은 관 꾸미개’, ‘청자항아리’, ‘청동잔’과 ‘잔받침’ 등 다수의 유물이 확인돼 학계의 관심이 집중됐다.

출토된 유물은 고창 마한세력과 백제 중앙의 관계, 중국, 왜와의 대외교류를 포함한 국제관계를 살펴볼 수 있어 역사적으로 큰 가치를 가진다.

보물로 지정된 금동신발은 의례용 신발로서 발목에 깃이 있으며, 신발 바닥에는 1.7㎝ 높이의 뾰족한 못 18개를 규칙적으로 붙였다.

옆면을 거북이 등껍질 문양으로 나누고, 그 안에 용, 사람 얼굴모양 새 등을 새겼다. 화려한 문양과 정교한 제작기법, 얇은 금동판을 다루는 기술에서 당시 고도로 발달된 금속공예의 일면을 살펴볼 수 있다.

현재까지 고분에서 출토된 금동신발 중 가장 완벽한 형태로, 5세기 고대 미술을 대표하는 작품으로 나주 정촌고분 출토품과 함께 지난 4월 보물로 지정됐다.

나철주 문화유산관광과장은 “고창의 보물을 주민들과 조금이나마 가까이 하기 위해 복제품을 활용한 테마전을 기획했다”며 “고창의 마한문화를 보여주는 고창 봉덕리 고분군 출토 금동신발의 보물지정을 통해 고창의 역사와 문화유산을 돌아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고창뉴스 [email protected]

2021년 6월 24일(목요일)
고창군, 인문학 강의 '싸목싸…
"단오야 응답하라"…고창군, …
고창 향토기업 '참바다' 김종…
고창군, 성내면 외토·외일마을…
고창군체육회 사단법인으로 새롭…
화제의 인물
조규철 고창군의장 '지방자치단체 …
고창군의회는 조규철 의장이 28일 ‘2018 지방자치단체 우수 조례대상’에서 대…
새의자
김현익 고창경찰서장 취임…"범죄로…
고창경찰서 제76대 서장에 전북경찰청 김현익 전 홍보담당관이 취임했다. …
우리고장 관광지
"얼쑤 우리가락 한수 배워볼까"……
성인남녀라면 누구나 신명나게 전통악기 하나 정도는 능숙하게 연주해보는 것…
갯벌내음과 어울어진 최고의 ‘여름…
고창군 심원면 하전마을에 가면 진정한 여름을 맛볼 수 있다. 갯내음 진동…
맛자랑 멋자랑
고창군 '한반도 첫 수도 고창 밥…
고창군은 16일 오후 군청 5층 대회의실에서 지역의 우수농특산물을 활용한 ‘한반…
"여름 보양식, 고창풍천장어"…해…
해양수산부가 이달의 수산물로 장어와 전복을 선정하자 '풍천장어'의 고장인 고창군…
Copyright ⓒ . 제호 : 고창뉴스. 관리자에게 [email protected] for more information
발행인 및 편집인 : 유경미 등록번호 : 전북아 00030 등록일자 : 2008년 2월 26일청소년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미
주소 : 전북 고창군 고창읍 산정길 119 제보 및 각종문의 : [email protected] Tel 063)564-8946(代) FAX : 063-563-8947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무단사용시 민형사상 법적 책임이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