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교육 문화관광 산업경제 사건사고 의료건강 스포츠 농업정책 아름다운 이야기 사회단체 6.13지방선거
Update 8.3(월) 16:00    자유게시판   알림란    구인구직   기사제보

고창 선운사 석조지장보살삼존상 전북도 유형문화재 지정
고창뉴스 2019. 12.23(월) 10:37확대축소
고창군은 ‘고창 선운사 참당암 석조지장보살삼존상과 권속 및 복장유물(高敞 禪雲寺 懺堂庵 石造地藏菩薩坐像과 眷屬 및 腹藏遺物)’이 전라북도 유형문화재 제265호로 지정됐다고 20일 밝혔다.

불상은 지난달 문화재지정 예고됐고, 30일간의 예고기간을 거쳐 전라북도 문화재위원회의 최종 심의를 거쳐 이날 지정됐다.

불상은 참당암의 응진·명부전에 석조지장보살삼존상을 중심으로 좌·우에 도명존자, 무독귀왕을 비롯한 석조시왕상과 주요 권속(眷屬)들 등 총 24구가 모셔져 있다.

이후 불상 복장조사에서 발원문이 확인돼 불상제작 연대(대청강희21, 1682년) 및 불상 구성(21구), 제작자, 화주 등이 명확하게 밝혀지면서 학술적 가치가 높다고 평가됐다.

또 복장유물로 천노금강경, 법화경 등이 함께 확인돼 일괄 지정됐다.

지정된 불상은 전체적으로 불상 구성이 완전하고 보존상태 역시 양호한 편이다. 조선후기 지장도상을 이해하는데 귀중한 자료이며, 특히 경상도를 중심으로 많이 보이는 경주불석이 호남지역까지 확장된 중요한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또 복장 발원문 및 조각기법과 양식적 특징 등으로 17세기 후반 경상도 지역을 중심으로 활발하게 활동한 조각승 승호(勝浩) 계열에 의해 제작됐음이 명확하게 검증돼 중요한 자료로 인정받았다.

앞서 올해 고창군은 ‘고창 선운사 참당암 석조지장보살좌상’의 보물(제2031호) 승격으로 국가지정문화재가 26점으로 늘었고, 도지정문화재 59점, 등록문화재 2점, 향토문화유산 8점 등 총 95점의 지정문화재를 보유하게 됐다.

이외에도 고창 선운사 만세루, 고창 문수사 대웅전, 고창 하고리 왕버들나무 숲, 고창오거리당산제, 고창농악도 국가지정문화재로 승격 신청해 문화재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고창뉴스 [email protected]

2020년 8월 7일(금요일)
"고창에서 한 달 여행하기 어…
고창군 '종이 없는 확대간부회…
고창군청 홈페이지, 과기부 '…
유기상 고창군수, 대산면 호우…
'소리꾼과 함께하는 고창읍성 …
화제의 인물
조규철 고창군의장 '지방자치단체 …
고창군의회는 조규철 의장이 28일 ‘2018 지방자치단체 우수 조례대상’에서 대…
새의자
[21대국회 새얼굴] 윤준병 "국…
"고향을 위해 일할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더욱 겸손한 자세로 지역발전을 위…
우리고장 관광지
"얼쑤 우리가락 한수 배워볼까"……
성인남녀라면 누구나 신명나게 전통악기 하나 정도는 능숙하게 연주해보는 것…
갯벌내음과 어울어진 최고의 ‘여름…
고창군 심원면 하전마을에 가면 진정한 여름을 맛볼 수 있다. 갯내음 진동…
맛자랑 멋자랑
"여름 보양식, 고창풍천장어"…해…
해양수산부가 이달의 수산물로 장어와 전복을 선정하자 '풍천장어'의 고장인 고창군…
일본여행업협회 '한국 미식 30선…
고창군의 특산품인 풍천장어가 일본인 여행상품 담당자들이 선정한 ‘한국미식(美食)…
Copyright ⓒ . 제호 : 고창뉴스. 관리자에게 [email protected] for more information
발행인 및 편집인 : 유경미 등록번호 : 전북아 00030 등록일자 : 2008년 2월 26일청소년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미
주소 : 전북 고창군 고창읍 산정길 119 제보 및 각종문의 : [email protected] Tel 063)564-8946(代) FAX : 063-563-8947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무단사용시 민형사상 법적 책임이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