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농촌영화제 ‘높을고창 영화학교’ 개강…봉만대 감독 등 참여
고창뉴스 2021. 07.20(화) 13:50확대축소
고창군이 20일 농업기술센터 세미나실에서 지역의 영화전문인력 교육 프로그램인 ‘높을고창 영화학교 개강식’을 개최하고 6일간의 교육일정에 들어갔다.

개강식에는 유기상 고창군수와 진기영 고창농촌영화제 조직위원장, 높을고창 영화학교 교육생 등이 참석했다.

‘높을고창 영화학교’는 지난해 제3회 고창농촌영화제 때 처음 추진한 지역 영상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이다. 교육생모집과 심사를 통해 모두 19명의 교육생을 선발했다.

이날부터 나흘간 봉만대 영화감독 등 현직 영화전문가들로부터 △시나리오 작성법 △영화촬영 및 편집실습 △영화제작 현장실습 등 전문적인 교육이 진행된다.

교육을 통해 제작된 작품은 오는 10월29일부터 3일간 고창군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4회 고창농촌영화제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진기영 고창농촌영화제 조직위원장(농협고창군지부장)은 “실습 위주의 현장 실무 교육으로 진행되는 이번 높을고창 영화학교는 지역의 영화 인재를 양성하는 값진 기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유기상 군수는 “높을고창 영화학교에서 배운 영화제작 기술을 통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영화인으로 성장해 나가길 희망한다”며 “고창군이 고창농촌영화제와 함께 다양한 농생명문화 분야에 시너지효과를 내며 명실상부한 농생명문화도시로서 우뚝 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4회째를 맞이하는 고창농촌영화제는 오는 10월29일부터 사흘간 고창군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차 안에서 영화를 보는 드라이브 시네마, 장·단편 영화 제작 공모 및 시상작 상영, 영화감독과 함께하는 무비토크, 영화 OST 라이브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고창뉴스 [email protected]

이 기사는 :: 고창뉴스 :: 홈페이지(http://www.gc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