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고창 농특산품 대표 이름을 지어주세요"
고창뉴스 2019. 09.25(수) 16:29확대축소
고창군이 지역을 대표할 농특산품 이름에 대한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다.

고창군은 농특산품 통합브랜드 최종 후보로 '높을고창', '고창담은', '고창만사'를 선정하고 10월4일까지 온·오프라인을 통해 선호도 조사를 한다고 25일 밝혔다.

‘높을고창’은 ‘높을고(高)’를 직접적으로 표현해 한반도의 첫 수도의 위상과 고창군 우수 농특산품의 높은 품질을 나타냈다.

‘고창담은’은 고창 농특산물 어디에 붙여도 좋을 활용성과 타 지역 브랜드와의 차별성을 염두에 두고 만들어졌다.

‘고창만사’는 고창을 만나면 모든 것이 만사형통이란 뜻과 ‘고창만 사’라는 의미를 동시에 포함한 이름이다.

온라인 선호도조사는 고창군청 홈페이지와 네이버 오피스 폼을 활용한 링크주소를 다양한 사이트에 게시해 고창뿐만 아니라 네이밍에 관심 있는 타지역 일반인들도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오프라인에선 군청, 시외버스터미널, 모양성제, 세종시청, 세종시 호수공원 등 전국각지 에서 조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앞서 고창군은 지난 18일 통합브랜드 추진위원 등 13명이 고창군 농특산품 통합브랜드 네이밍 선호도 조사에 관한 토론회를 가져 최종 후보안 3건을 결정했다.

유기상 군수는 “통합브랜드 개발로 소비자들이 고창에서 나온 것이라면 믿고 살 수 있도록 인지도를 높여 가겠다”며 “한반도 첫수도 고창의 지역 대표 브랜드 개발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고창뉴스 [email protected]

이 기사는 :: 고창뉴스 :: 홈페이지(http://www.gc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