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의회, 2019년 추가경정 예산 295억원 의결
고창뉴스 2019. 03.06(수) 16:30확대축소
고창군의회 제262회 임시회가 6일 2019년도 제1차 추가경정 예산 등 총 19건의 안건을 의결하고 폐회됐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2019년도 고창군 주요 사업 업무보고를 포함해 '고창군의회 위원회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의 조례안과 일반안건 등 총 19건의 안건을 의결했다.

예결위원회에서는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으로 당초 본예산 5837억원에서 군립중앙도서관 건립사업 용역 등 295억원이 증액된 6133억원을 최종 확정했다.

다만 농민수당 40억원은 조례 미제정으로 전액 삭감됐으며, 배리앤바이오식품연구소 운영비 2억4000만원, 고창농악전수관 시설운영비 7600만원, 온천대축제 1억원(모양성축제 연계 조건), 추모의집 주차장 진출입로 정비 5억5000만원, 수도권 귀농귀촌 아카데미 5000만원 등도 삭감됐다.

2018년도 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검사를 위한 위원도 선임했다.

대표 검사위원으로는 최인규 의원이, 민간위원으로는 홍순민, 오영택, 김현기, 이병섭씨가 각각 선임됐다.

조규철 의장은 “집행부에서는 주요업무 추진계획 보고 과정에서 의원들이 제시한 의견과 대안을 충분히 검토 반영해 올해도 업무계획을 알차고 차질 없이 추진하도록 하고, 영농철 이전에 사업들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고창뉴스 [email protected]

이 기사는 :: 고창뉴스 :: 홈페이지(http://www.gc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