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교육 문화관광 산업경제 사건사고 의료건강 스포츠 농업정책 아름다운 이야기 사회단체 6.13지방선거
Update 11.15(금) 13:15    자유게시판   알림란    구인구직   기사제보

고창 판소리전수관, 차세대 소리꾼 양성 요람 자리매김
고창뉴스 2019. 10.18(금) 11:04확대축소
고창군 판소리전수관이 차세대 소리꾼 양성의 요람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조선 최초 여류명창인 진채선의 뒤를 잇는 샛별들의 열정 넘치는 도전이 이어지고 있어 눈길을 끈다.

18일 고창군 동리국악당에 따르면 최근 판소리전수관 교육생들이 전국 판소리 대회에서 잇달아 상위권에 입상하며 소리의 고장 고창을 빛냈다.

김현지양(13·고창초 6학년)은 이달 13일 광주광역시 전통문화관에서 열린 제12회 대한민국 서봉 판소리·민요 대제전에서 초등부 대상을 차지했다.

김양은 흥부가 매를 대신 맞으면 주는 엽전 다섯 냥을 받고 좋아하며 집으로 돌아오는 흥부가 중 ‘저 아전’을 불러 큰 박수를 받았다.

김양은 앞서 지난 5일 열린 ‘제3회 임실 전국국악경연대회’에서도 초등부 최우수상을 타면서 ‘초등부 판소리 최강자’의 면모를 과시했다.

중등부에 출전한 정윤진양(14·고창여중 1학년)도 우수상을 받았다. 정양은 본선에서 흥부가 최대의 하이라이트인 ‘둘째 박 타는 대목’을 열창해 심사위원과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고창 판소리전수관은 상설 국악 교실을 전문적으로 관리·운영하기 위한 취지로 2002년 12월 동리국악당 뒤편에 만들어졌다. 현재 판소리반, 가야금반, 무용반, 대금반, 농악반, 고법반, 민요반 등에서 예술인의 꿈을 키우고 있다.

전민중 고창군청 문화시설팀장은 “판소리를 집대성한 동리 신재효 선생과 진채선 등 고창은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판소리의 성지다”며 “전수관을 중심으로 고창소리의 명맥을 계승·발전시킬 인재를 발굴하고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창뉴스 gcnews@gcnews.kr

2019년 11월 16일(토요일)
고창군, 노인 일자리 창출 위…
고창정신건강복지센터, 숙박업소…
고창군, 6일부터 판소리체로 …
고창군, 전라지역 한국예술문화…
"즐거움 찾는 고창농업"…제2…
화제의 인물
조규철 고창군의장 '지방자치단체 …
고창군의회는 조규철 의장이 28일 ‘2018 지방자치단체 우수 조례대상’에서 대…
새의자
고창군 학운위협의회장에 신림초 김…
고창군 학교운영위원회 협의회장에 김현근씨가 선출됐다. 고창교육지원청은 …
우리고장 관광지
"얼쑤 우리가락 한수 배워볼까"……
성인남녀라면 누구나 신명나게 전통악기 하나 정도는 능숙하게 연주해보는 것…
갯벌내음과 어울어진 최고의 ‘여름…
고창군 심원면 하전마을에 가면 진정한 여름을 맛볼 수 있다. 갯내음 진동…
맛자랑 멋자랑
"여름 보양식, 고창풍천장어"…해…
해양수산부가 이달의 수산물로 장어와 전복을 선정하자 '풍천장어'의 고장인 고창군…
일본여행업협회 '한국 미식 30선…
고창군의 특산품인 풍천장어가 일본인 여행상품 담당자들이 선정한 ‘한국미식(美食)…
Copyright ⓒ . 제호 : 고창뉴스. 관리자에게 gcnews@gcnews.kr for more information
발행인 및 편집인 : 유경미 등록번호 : 전북아 00030 등록일자 : 2008년 2월 26일청소년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미
주소 : 전북 고창군 고창읍 산정길 119 제보 및 각종문의 : soljae2@hamail.net Tel 063)564-8946(代) FAX : 063-563-8947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무단사용시 민형사상 법적 책임이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