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교육 문화관광 산업경제 사건사고 의료건강 스포츠 농업정책 아름다운 이야기 사회단체 6.13지방선거
Update 1.23(수) 15:52    자유게시판   알림란    구인구직   기사제보

송와 박영관 선생 공적비·생가 현충시설로 지정
고창뉴스 2019. 01.10(목) 16:20확대축소
고창군은 무장면에 소재한 독립운동가 송와(松窩) 박영관 선생의 공적비와 생가가 국가지정 현충시설로 지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송와 박영관 선생은 일제강점기인 1919년 3월15일 무장읍내 만세운동을 주도하고 1923년부터 1928년까지 독립운동에 쓰일 군자금 7만5000원(당시)을 모아 상해 임시정부로 전달하는 역할을 했다.

이후 일제의 동양척식 이리지점을 습격하기로 모의하던 중 계획이 탄로나 일본경찰에 체포돼 모진 고문을 받아 반신불수의 몸이 됐다.

조국의 자주적인 독립을 위해 한 평생을 바친 독립운동가인 박영관 선생은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이 추서된 바 있다.

고창군은 선생의 후손을 주축으로 하는 그의 아호를 딴 송와 기념사업회와 함께 지속적으로 선생의 생가를 현충시설로 지정 건의를 해왔으며,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공적비와 생가가 현충시설로 지정됐다.

고창군 관계자는 “이번 현충시설 지정으로 송와 선생에 대한 역사적 재평가는 물론, 고창 지역내 독립운동사에 대한 연구도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고창뉴스 gcnews@gcnews.kr

2019년 1월 23일(수요일)
고창 여고생들 '나눔의 집' …
고창군보건소 '방문 없이도 스…
고창군, 친환경농산물 생산 박…
전국 첫 '농지 1m이상 뒤집…
고창군, 과수·축산 등 농업신…
화제의 인물
조규철 고창군의장 '지방자치단체 …
고창군의회는 조규철 의장이 28일 ‘2018 지방자치단체 우수 조례대상’에서 대…
새의자
"신뢰 받고 자랑스러운 고창경찰"…
박정환 전북청 여성청소년과장이 제74대 고창경찰서장으로 취임했다. 박 서…
우리고장 관광지
"얼쑤 우리가락 한수 배워볼까"……
성인남녀라면 누구나 신명나게 전통악기 하나 정도는 능숙하게 연주해보는 것…
갯벌내음과 어울어진 최고의 ‘여름…
고창군 심원면 하전마을에 가면 진정한 여름을 맛볼 수 있다. 갯내음 진동…
맛자랑 멋자랑
고수면 '누구나 학교' 길거리 음…
고수면 ‘누구나 학교’(학교장 강원주)가 29일 주민 자치역량 강화를 위한 특강…
고창 중앙관
고창에 가면 꼭 들러봐야 할 대표적인 음식점이 두개 있다. 하나는 한식전문제
Copyright ⓒ . 제호 : 고창뉴스. 관리자에게 gcnews@gcnews.kr for more information
발행인 및 편집인 : 유경미 등록번호 : 전북아 00030 등록일자 : 2008년 2월 26일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전북 고창군 고창읍 산정길 119 제보 및 각종문의 : 이메일 soljae2@hamail.net Tel 063)564-8946(代) FAX : 063-563-8947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무단사용시 민형사상 법적 책임이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