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교육 문화관광 산업경제 사건사고 의료건강 스포츠 농업정책 아름다운 이야기 사회단체 6.13지방선거
Update 11.14(수) 16:34    자유게시판   알림란    구인구직   기사제보

고창군·성균관대, 동학농민혁명 학술대회 공동 개최
고창뉴스 2018. 11.08(목) 17:29확대축소
동학농민혁명의 발상지인 고창군이 성균관대 동아시아학술원(원장 한기형)과 공동으로 ‘제15회 동학농민혁명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8~9일 이틀간 성균관대학교 600주년 기념관(서울시 종로 소재)에서 열린 이번 학술대회는 '고창지역 동학농민혁명과 전봉준 장군'을 주제로 개최됐다.

이번 학술대회는 지금까지의 연구를 바탕으로 고창지역 동학농민혁명의 실상과 의미를 구체적으로 알아보고 동북아 남북간의 평화와 상생의 국면에서 남북한의 동학농민전쟁에 대한 이해와 전봉준 장군에 대한 인식을 비교해 보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학술대회 첫날은 이이화 전 동학농민혁명기념재단 이사장의 ‘남북 화해의 시대와 동학농민혁명’ 기조 강연이 진행됐다.

이후 제1주제 ‘전봉준 장군 동상 건립의 의의와 향후 기념사업’은 신영우 충북대 교수의 발표와 이병규 동학농민혁명기념재단 연구부장의 토론이 진행됐다.

제2주제 ‘중고등학교 교과서의 무장기포 서술내용과 과제’는 김양식 충북학연구소장의 발표와 조재곤 서강대교수의 토론, 제3주제 ‘남북한의 동학농민전쟁 연구와 전봉준 장군의 이미지 비교’는 배항섭 성균관대 교수의 발표와 송양섭 고려대 교수의 토론, 제4주제 ‘남북한 교과서에 서술된 동학농민전쟁 비교’는 이신철 성균관대 교수의 발표와 은정태역사문제연구소장의 토론으로 진행됐다.

또 고창동학농민혁명기념사업회는 9일 경복궁과 종로 네 거리에 국민 성금으로 건립된 전봉준 장군 동상 등 동학유적지를 탐방하며 동학농민혁명에 대한 폭 넓은 이해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학술대회에 참여한 유기상 고창군수는 “동학농민혁명 발상지인 의향 고창군은 앞으로도 동학농민혁명사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를 심화시키고 동학농민혁명 정신을 올바르게 계승해 나갈 것”이라며 “동학농민혁명에 대한 교육과 유적지 현장탐방, 학술대회 등 군민들이 직접 참가하여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면서 자랑스러운 의향의 기상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창지역은 1855년 12월 3일 동학농민혁명의 최고 지도자인 녹두장군 전봉준이 출생한 곳으로 동학의 대접주 손화중 포의 주 활동무대로 많은 농민군 지도자를 배출했으며, 특히 1894년 3월 20일(음력) 무장에서 선포한 포고문에는 동학농민군이 기포한 이유와 목적, 투쟁대상과 목표 등이 분명히 제시되어 있어 동학농민혁명사에서 상징적인 의미가 큰 지역이다.

고창뉴스 gcnews@gcnews.kr

2018년 11월 14일(수요일)
"깊어 가는 가을밤 하모니"……
고창군, 사회복지인과 소통·화…
고창군·성균관대, 동학농민혁명…
고창군, 12일부터 장애인전용…
고창군, 유기질비료 구입비 지…
화제의 인물
송진의 고창농업기술센터 소장, 제…
송진의 전북 고창군 농업기술센터 소장이 ‘제3회 대한민국 공무원상’을 수상했다.…
새의자
"베리산업 발전에 밑돌"…조성욱 …
고창군이 출연한 재단법인 베리&바이오식품연구소 제4대 소장에 조성욱(59) 전 …
우리고장 관광지
"얼쑤 우리가락 한수 배워볼까"……
성인남녀라면 누구나 신명나게 전통악기 하나 정도는 능숙하게 연주해보는 것…
갯벌내음과 어울어진 최고의 ‘여름…
고창군 심원면 하전마을에 가면 진정한 여름을 맛볼 수 있다. 갯내음 진동…
맛자랑 멋자랑
고수면 '누구나 학교' 길거리 음…
고수면 ‘누구나 학교’(학교장 강원주)가 29일 주민 자치역량 강화를 위한 특강…
고창 중앙관
고창에 가면 꼭 들러봐야 할 대표적인 음식점이 두개 있다. 하나는 한식전문제
Copyright ⓒ . 제호 : 고창뉴스. 관리자에게 gcnews@gcnews.kr for more information
발행인 및 편집인 : 유경미 등록번호 : 전북아 00030 등록일자 : 2008년 2월 26일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전북 고창군 고창읍 산정길 119 제보 및 각종문의 : 이메일 soljae2@hamail.net Tel 063)564-8946(代) FAX : 063-563-8947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무단사용시 민형사상 법적 책임이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