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교육 문화관광 산업경제 사건사고 의료건강 스포츠 농업정책 아름다운 이야기 사회단체 6.13지방선거
Update 4.22(월) 14:06    자유게시판   알림란    구인구직   기사제보

2018 고창국화축제 개막…'한반도 첫 수도' 선포식도 열려
고창뉴스 2018. 10.30(화) 10:33확대축소
"국화향기 그윽한 한반도 첫 수도 고창으로 오세요."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된 고창에서 국화축제가 개막됐다.

26일부터 다음 달 11일까지 고창고인돌공원에서 열리는 ‘고창국화축제’는 고창의 자연과 역사, 문화, 명품 농특산물을 연계한 오감만족 축제로 마련됐다.

축제 첫날인 26일 난타팀과 가수 안치환의 공연으로 흥을 띄우며 시작된 개막식과 함께 ‘한반도 첫 수도 고창’ 선포식이 열렸다.

‘한반도 첫 수도 고창’ 선포식은 동양최대의 300톤급 고인돌이 대변하듯 한·중·일 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진 국제도시로서, 한반도에서 가장 찬란한 문명을 꽃 피운 고창의 영광을 되찾고자 노력하는 뜻을 담았다.

선포식에서는 군민과 관광객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삼한시대 고창 지역에 있던 모로비리국의 고인돌 상석 끌기 재현 퍼포먼스가 선보였으며, 서예가 하관수 선생이 글씨를 쓴 ‘한반도 첫 수도 고창’의 깃발이 고창의 심장인 고인돌공원 내 고창마루에 게양됐다.

국화축제가 열리고 있는 고인돌박물관 일대는 고인돌교에서 죽림선사마을까지 펼쳐진 900m의 화단국화 산책로와 2만2000㎡의 오색국화밭과 식용국화밭이 조성됐다.

국화는 현재 약 60% 정도가 개화됐다

뿐만 아니라 고창 국화동호회 회원들이 준비한 국화 석부작, 목부작 등 작품과 더불어 식용국화를 이용한 국화체험장, 식용국화따기체험 등도 즐길 수 있도록 마련돼 있다.

국화밭에서 주말과 주중 오후에 펼쳐지는 각종 공연도 고창국화에서만 즐길 수 색다른 경험으로 호응을 눈길을 끌고 있다.

유기상 군수는 “전 세계 어느 곳과 비교해도 훌륭한 고창고인돌유적은 선사시대부터 가장 찬란한 문명을 꽃피운 ‘한반도 첫 수도 고창’을 증명하고 있다”며 “진한 국향을 맡으며 생명의 기운 가득한 원시자연생태를 잘 느낄 수 있는 이번 국화축제에서 고창의 농특산물도 직접 맛보고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도 체험하면서 즐거운 시간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고창뉴스 gcnews@gcnews.kr

2019년 4월 23일(화요일)
"민족교육의 산실 고창중고 영…
일본여행업협회 '한국 미식 3…
"장애는 차별아닌 차이"…고창…
"고창·부안 해상경계 분명히 …
고창 내죽도 방파제정비사업 7…
화제의 인물
조규철 고창군의장 '지방자치단체 …
고창군의회는 조규철 의장이 28일 ‘2018 지방자치단체 우수 조례대상’에서 대…
새의자
고창군 학운위협의회장에 신림초 김…
고창군 학교운영위원회 협의회장에 김현근씨가 선출됐다. 고창교육지원청은 …
우리고장 관광지
"얼쑤 우리가락 한수 배워볼까"……
성인남녀라면 누구나 신명나게 전통악기 하나 정도는 능숙하게 연주해보는 것…
갯벌내음과 어울어진 최고의 ‘여름…
고창군 심원면 하전마을에 가면 진정한 여름을 맛볼 수 있다. 갯내음 진동…
맛자랑 멋자랑
일본여행업협회 '한국 미식 30선…
고창군의 특산품인 풍천장어가 일본인 여행상품 담당자들이 선정한 ‘한국미식(美食)…
고수면 '누구나 학교' 길거리 음…
고수면 ‘누구나 학교’(학교장 강원주)가 29일 주민 자치역량 강화를 위한 특강…
Copyright ⓒ . 제호 : 고창뉴스. 관리자에게 gcnews@gcnews.kr for more information
발행인 및 편집인 : 유경미 등록번호 : 전북아 00030 등록일자 : 2008년 2월 26일청소년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미
주소 : 전북 고창군 고창읍 산정길 119 제보 및 각종문의 : soljae2@hamail.net Tel 063)564-8946(代) FAX : 063-563-8947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무단사용시 민형사상 법적 책임이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