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전라지역 한국예술문화명인 초대전…11일까지
고창뉴스 2019. 11.06(수) 14:27확대축소
전라지역 예술문화 명인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특별 전시회가 고창에서 개막됐다.

5일 고창군에 따르면 이달 11일까지 고창문화의전당 전시실에서 '전라지역 한국예술문화명인 고창 초대전'이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한국예술문화명인 전라지역 협의회원과 고창출신 명인 등 30여명의 명인들이 참여했다.

귀금속, 도자기, 전통자수, 가구공예, 나전칠기, 전통서각 등 다양한 작품들을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흔치않은 기회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전라지역의 명인들과 고창출신의 명인들이 투철한 장인정신과 예술의 혼으로 빚은 우수한 작품들을 전시할 수 있어 매우 뜻깊다”며 “앞으로 소중한 전통문화의 가치를 잘 보존하고 계승해 군민들의 삶이 문화예술의 향기로 가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창뉴스 gcnews@gcnews.kr

이 기사는 :: 고창뉴스 :: 홈페이지(http://www.gc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gc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