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5일부터 쌀·밭 농업 직불금 175억원 조기 지급
고창뉴스 2019. 11.06(수) 14:24확대축소
고창군이 농업인의 소득안정을 위해 통상 12월에 지급하던 쌀‧밭 직불금을 5일부터 조기 지급한다고 밝혔다.

고창군은 올 6월까지 대상 농업인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토양검사, 농약잔류검사,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이행점검 등을 통해 쌀‧밭 직불금 지급 대상자를 확정했다.

고정형 쌀소득 보전직불금은 관내 7738농가, 1만3270㏊에 대해 133억원, 밭농업직불금은 8483농가, 7789㏊에 대해 42억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지급단가는 쌀소득보전직불금의 경우 진흥지역, 비진흥지역 ㏊당 107만6416원, 80만7312원이다. 밭고정직불금의 경우 진흥지역은 ㏊당 70만2938원, 비진흥지역은 ㏊당 52만7204원이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쌀‧밭 직불금을 신속하게 지급해 태풍피해로 인한 수확량 감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의 경제적인 부담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고창뉴스 gcnews@gcnews.kr

이 기사는 :: 고창뉴스 :: 홈페이지(http://www.gc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gcnews.kr